7Zi47YWUIOultOuplOultOuUlOyVmSwg67KE64ud7I2sIOqzhOyVve2VtOyngCDsmZw/4oCm66eI7JW9IOuFvOuegOyXkCDtirnquIntmLjthZQg7J2066+47KeAIOy2lOudvSDsmrDroKQ=
호텔 르메르디앙, 버닝썬 계약해지 왜?…마약 논란에 특급호텔 이미지 추락 우려
호텔업체인 르메르디앙 서울이 이 호텔 지하에 있는 클럽 버닝썬에 임대계약 해지를 통보했다. 사진은 지난 14일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가 버닝썬 압수수색을 마친 후 관련 물품을 가지고 나서고 있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이른바 ‘승리클럽‘으로 유명해졌다 최근 마약·성폭력 방조와 경찰유착 논란에 휩싸인 클럽 버닝썬이 임대계약 해지를 통보받았다. 15일 호텔업계에 따르면 르메르디앙 서울은 지난 14일 버닝썬에 임대계약 해지를 통보하고, 관련 내용증명을 보냈다. 버닝썬에 각종 의혹
조현미 기자 2019-02-16 00:00:00
66y47KCV7J24ICLljJfCt+e+jiAx7LCo64qUIOy0neuhoOKApu2VmOuFuOydtCDtmozri7TshKAg6rCB66GgIOuCmOyYrCDqsoMi
문정인 "北·美 1차는 총론…하노이 회담선 각론 나올 것"
김정은 북함 국무위원장(왼쪽)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EPA·연합뉴스] 문정인 대통령 외교·안보 특별보좌관은 15일 '세기의 핵담판'인 제2차 북·미 정상회담에서 비핵화와 상응조치에 관한 '각론'이 나올 것으로 전망했다. 이를 위한 실무협의체(워킹그룹) 구성을 주문하기도 했다. 문 특보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2019년 한반도 정세 전망' 간담회에 발제자로 참석, "(제1차인) 싱가포르 회담은 총론적 성격이 강했다"라며 "하노이에서는 각론
최신형 기자 2019-02-15 18:04:20
4oCc67mE6rO16rCcIOy0rOyYge2ajOyEnCDshLHstpTtlonigJ0g7Y+t66Gc7ZWcIOyVmeyYiOybkCwg66y06rOg7KOE64qUIOKAmOustO2YkOydmOKAmQ==
“비공개 촬영회서 성추행” 폭로한 앙예원, 무고죄는 ‘무혐의’
'비공개 촬영회'에서 노출사진 강요와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유튜버 양예원이 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법에서 열린 촬영자 모집책 최모씨의 1심 선고공판을 방청한 뒤 법원을 나서며 눈물을 흘리며 기자회견을 가지고 있다.[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비공개 촬영회에서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가 무고 혐의로 고소당한 양예원씨에 대해 검찰이 무혐의 결론을 내렸다. 15일 서울서부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부장검사 오정희)는 무고·명예훼손 혐의로 고소당한 양씨에게 증거
장은영 기자 2019-02-15 16:45:58
JzXCtzE4IOunneyWuCDqt5ztg4QnIO2ZleyCsOKApuyekOycoO2VnOq1reuLuSDsp4Dsp4DsnKggJ+yWtOypjOuCmCc=
'5·18 망언 규탄' 확산…자유한국당 지지율 '어쩌나'
5·18 민주화운동 망언 논란에 휩싸인 김진태·김순례·이종명 자유한국당 의원에 대한 규탄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 '5·18 망언 3인방(김진태·김순례·이종명)'에 대한 규탄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특히 한국당이 차기 지도부 선출을 위한 2·27 전당대회에 출마하는 김진태·김순례 의원에 대해 솜방망이 처벌을 하면서 규탄이 확산하는 모양새다. 한국당을 뺀 여야 4당 국회의원 143명은 15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5&mi
최신형 기자 2019-02-15 16:03:52
7ZWc7ZmUIOuMgOyghOqzteyepSDtj63rsJwg7IKs6rOg4oCmIu2KueuzhOqwkOuPhSwg67O07J2Awrfqtazrr7jCt+yXrOyImOyCrOyXheyepeycvOuhnCDtmZXrjIAg7ZWE7JqUIg==
한화 대전공장 폭발 사고…"특별감독, 보은·구미·여수사업장으로 확대 필요"
전날 폭발사고가 발생한 한화 대전공장 사고현장을 살펴보기 위해 경찰과 소방·전기·가스 전문 기관으로 구성된 합동감식반이 공장 안으로 들어가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한화 대전공장 폭발 사고를 둘러싼 논란이 일파만파로 확산하면서 정부의 특별감독을 다른 사업장으로 확대해야 한다는 주장이 힘을 받고 있다. 노동부는 지난해 산업안전 특별감독에 따라 총 486건의 법 위반 사실을 적발했다. 이 중 126건을 사법 처리했다. 과태료는 2억6000만 원, 시정명령은 217건에 달했다. 이정미 정의당
최신형 기자 2019-02-15 15:29:53
67KV7JuQIOKAnOqzoOydgCDshLHstpTtlokg7KO87J6lIOy1nOyYgeuvuCDsi5zsnbgsIOyGkO2VtOuwsOyDgSDssYXsnoQg7JeG64uk4oCd
법원 “고은 성추행 주장 최영미 시인, 손해배상 책임 없다”
고은 시인의 성추행 의혹을 폭로했다가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당한 최영미 시인(가운데)이 지난해 8월 31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1회 변론에 출석한 뒤 취재진과 인터뷰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고은 시인이 여성 문인들을 상습적으로 성추행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최영미 시인에게 손해배상 책임이 없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14부(부장판사 이상윤)는 15일 고은 시인이 최영미·박진성 시인과 언론사 등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박진성 시인만 1000만원을
조현미 기자 2019-02-15 14:56:49
66y47J6s7J24IOuMgO2GteuguSDsp4Dsp4DsnKgg67O07ZWp7IS44oCmJzXCtzE4IOunneyWuCcg7ZWc6rWt64u57J2AIDEwJeuMgCDtlZjrnb0=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보합세…'5·18 망언' 한국당은 10%대 하락
문재인 대통령. 여론조사전문기관 '한국갤럽'의 정례조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율이 반등 없이 보합세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연합뉴스] 여론조사전문기관 '한국갤럽'의 정례조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율이 반등 없이 보합세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자유한국당은 5·18 민주화운동 모독 논란에 직격탄을 맞으면서 10%대로 하락했다. 반면 더불어민주당의 지지율은 소폭 상승했다. 무당층은 한국당 지지율보다 높은 20% 중반대를 기록했다. ◆文대통령 지지율 47%&he
최신형 기자 2019-02-15 14:41:03
6rK97LCwIOy2nOyEnSDslZ7rkZQg7IaQ7ISd7Z2sIOKAnOyWtOuWoO2VnCDtlansnZjrgpgg7ISg7LKY64+EIOyXhuuLpOKAnQ==
경찰 출석 앞둔 손석희 “어떠한 합의나 선처도 없다”
손석희 JTBC 대표이사가 14일 뉴스룸에서 앵커브리핑을 진행하고 있다.[사진=JTBC 캡처] 프리랜서 기자를 폭행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는 손석희 JTBC 대표이사가 ‘어떠한 합의나 선처도 없다’는 앵커 브리핑 멘트를 인용해 자신의 입장을 재확인했다. 손 대표는 14일 자신이 진행하는 ‘뉴스룸’ 앵커 브리핑에서 ‘증삼살인(曾參殺人)’이라는 고사성어에 얽힌 일화를 소개했다. 누군가가 증삼의 어머니에게 ‘당신의 아들이 사람을 죽였다’고 하자 믿지 않던 어머니도 뒤
장은영 기자 2019-02-15 13:47:22
W+y1nOyLoO2YleydmCDrtojsmKjtlZwg7KCV7LmYXSAnNcK3MTgg66ed7Ja4J+qzvCAn67CV6re87ZicIO2VhO2MqOuhoCc=
[최신형의 불온한 정치] '5·18 망언'과 '박근혜 필패론'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국정농단 사건 1심 선고 공판이 진행되 지난 4월 6일 오후 서울 용산구 서울역 대합실.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철옹성이냐, 유리성이냐.' 다툼의 여지가 없다. 자유한국당 새 지도부 선출을 위한 2·27 전당대회의 최대 변수는 '박근혜 대 비(非)박근혜' 구도다. 이는 '황교안 대 비황교안' 구도를 능가한다. '박심(박 전 대통령 의중)이니', '박근혜 마케팅이니' 하는 미래와 무관한 정치적 술수가 난무하는 한국당 2·2
최신형 기자 2019-02-15 11:46:15
7J207KKF6rG4ICI1wrcxOCDsnKDqs7XsnpAg66qF64uoICfsnITrspUn4oCm7LaU7JWF7ZWcIOygley5mCDsi5zsnpEi
이종걸 "5·18 유공자 명단 '위법'…추악한 정치 시작"
[사진=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 페이스북 캡처 ]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5일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5·18 유공자 명단을 공개하자고 주장하는 것과 관련해 "'5·18 북한군 주도설'이 집중 공격을 받자 얼버무리는 동시에 논점을 틀면서 제명·사퇴 요구에 맞불을 놓는 것"이라고 밝혔다. 법률가 출신인 이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략은 졸렬하고, 의도는 교활하고, 논리는 황당하고, 결과는 사악하다"며 "김 의원이 추악한 정치를 시작했다&quo
최신형 기자 2019-02-15 10:39:42
NuyLnOqwhCDrj5nslYgg4oCY67KE64ud7I2swrfsl63sgrzsp4DqtazrjIDigJkg7JWV7IiY7IiY7IOJ4oCmQ0NUVsK36rK97LCwIOuztOuUlOy6oCDtmZXrs7Q=
6시간 동안 ‘버닝썬·역삼지구대’ 압수수색…CCTV·경찰 보디캠 확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가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의 유명 클럽 '버닝썬' 출입구로 경찰 수사관들이 디지털 포렌식 장비 등을 들고 들어가려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경찰이 성폭행·마약 등 의혹이 불거진 서울 강남의 클럽 ‘버닝썬’ 압수수색을 6시간 만에 마쳤다. 경찰은 역삼지구대 폐쇄회로(CC)TV와 경찰관들의 보디캠을 확보했다. 15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사이버수사대와 합동으로 지난 14일 오후 3시 30분부터 9시 20분까지 역삼동에 있는 버닝썬과 역삼
장은영 기자 2019-02-15 10:17:02
4oCY64W467Ko7IOBIO2bhOuztOKGkuyDgeyKtSDshLHstpTtlonrspTigJkg7J2Y7Zi5IOqzoOydgCwg7Jik64qYIDHsi6wg7ISg6rOg
‘노벨상 후보→상습 성추행범’ 의혹 고은, 오늘 1심 선고
고은 시인. [아주경제 DB] 여성 문인들을 상습적으로 성추행했다는 의혹을 받는 고은 시인의 1심 재판 결과가 오늘(15일) 나온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14부(부장판사 이상윤)는 15일 오후 2시 고은 시인이 최영미 시인과 언론사 등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 대한 선고를 한다. 최영미 시인은 지난 2017년 9월 한 인문교양 계간지에 원로 시인의 성추행 행적을 언급한 ‘괴물’이라는 제목의 시를 실었다. 괴물은 “En선생 옆에 앉지 말라고 / 문단 초년생인 내게 K시인이 충고했다 / 젊은
조현미 기자 2019-02-15 10:17:00
IuydtOyiheuqheunjCDsoJzrqoU/IOq5gOynhO2DnMK36rmA7Iic66GA7JmAIOyngOunjOybkCDrmJHqsJnsnYAg7ZWcIOy2lSI=
"이종명만 제명? 김진태·김순례와 지만원 똑같은 한 축"
설훈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15일 자유한국당이 이종명 의원만 제명한 데 대해 "꼼수에 불과하다"고 비판했다. [사진=남궁진웅 기자, timeid@ajunews.com] 설훈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15일 '5·18 민주화운동 망언' 논란에 휩싸인 자유한국당 3인방(김진태·김순례·이종명)에 대해 "(극우 인사인) 지만원 씨와 똑같은 한 축에 있다"고 밝혔다. 설 최고위원은 이날 오전 YTN 라디오 '김호성의 출발 새 아침'에 출연해 "김진태·김순례 의원의 징
최신형 기자 2019-02-15 09:59:00
W+yghOusuF0g7LWc7KeE7IukIOuUuCDstZzspIDtnawg7ZWZ6rWQ7Y+t66ClIOuFvOuegOyXkCDigJzsnpDth7Qg7ZS87ZW07J6Q7JeQIOyEnOuptOyCrOqzvOKApuyngeygkeyCrOqzvOuPhCDslb3sho3igJ0=
[전문] 최진실 딸 최준희 학교폭력 논란에 “자퇴 피해자에 서면사과…직접사과도 약속”
고 최진실 딸 최준희가 학교폭력 사실을 인정하며 피해자에 사과하는 영상을 올렸다. [사진=최준희 유튜브 캡처] 고(故) 최진실 딸 최준희가 학교폭력 가해 의혹을 인정하며 “저에게 큰 상처를 받아 학교를 자퇴한 피해자와 이 사건으로 많이 실망하셨고 언짢으셨을 분들에게 고개 숙여 죄송하고 사죄한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최준희는 14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사과영상,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에서 이같이 밝히며 “피해자와 연락이 닿지 않지만 꼭 다시 한번
조현미 기자 2019-02-15 09:16:35
7JSw66as7Lmo64yAIOq4sOykgOy5mCDsnbTsg4EgJ+udvOuPiCcg6rKA7Lac4oCmJ+yghOufiSDtmozsiJgnIOyhsOy5mA==
씰리침대 기준치 이상 '라돈' 검출…'전량 회수' 조치
씰리침대 매트리스에서 1급 발암 물질인 '라돈'이 검출됐다. [사진=씰리침대 홈페이지 캡처] 씰리침대 매트리스에서 1급 발암 물질인 '라돈'이 검출됐다. 이에 원자력위원회는 씰리침대 제품에 대해 수거 명령을 내렸다. 시중에 공급한 씰리침대는 357개 제품에 달한다. 14일 원자력위원회에 따르면 씰리코리아컴퍼니가 2014년 1월∼2016년 11월까지 생산·판매한 제품에서 가공제품 안전기준(연간 1mSv)을 초과한 침대 6종이 발견됐다. 모델명은 각각 △마제스티 디럭스 △시그너스 △페가수스
최신형 기자 2019-02-15 08:43:12
W+ydvOusuOydvOuLtV0g66y47Z2s7IOBIOydmOyepSDigJznvo4g7J2Y7ZqMLCDruYTqtIDshJwg6riN7KCV7Jy866Gc4oCm5YyXIOuzgO2ZlCDquLDrjIDigJ0=
[일문일답] 문희상 의장 “美 의회, 비관서 긍정으로…北 변화 기대”
문희상 국회의장이 1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코리아 소사이어티 메인홀에서 '굳건한 한미동맹으로 한반도와 세계 평화 위해 전진!'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마친 뒤 외신기자의 질문을 받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희상 국회의장은 14일(현지시간) 여야 5당 지도부들로 구성된 국회 대표단과 방미(訪美) 성과와 관련해 “미국 의회 인사들이 (북한에 대해) 비관적인 생각에서 희망적으로 많이 바뀌었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밝혔다. 문 의장은 이날 뉴욕 코리아 소사이어티(Korea Society) 연설을 마친
뉴욕(미국)=김봉철 기자 2019-02-15 07:09:32
4oCL66y47Z2s7IOBIOydmOyepSDigJzrtoHtlZwsIO2Vte2PrOq4sCDtlbTslbwg7KCV7IOB6rWt6rCA66GcIOyekOumrOunpOq5gCDtlaAg6rKD4oCd
문희상 의장 “북한, 핵포기 해야 정상국가로 자리매김 할 것”
문희상 국회의장이 1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코리아 소사이어티 메인홀에서 '굳건한 한미동맹으로 한반도와 세계 평화 위해 전진!'을 주제로 기조연설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희상 국회의장은 14일(현지시간) “북한이 핵을 포기해야 국제사회에서 정상국가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여야 5당 지도부들로 구성된 국회 대표단과 방미(訪美) 중인 문 의장은 이날 뉴욕 코리아 소사이어티(Korea Society) 연설에서 “완전한 비핵화는 북한의 체제보장에만 머무르지 않고, 북한이 경제도
뉴욕(미국)=김봉철 기자 2019-02-15 04:19:48
4oCLW+yghOusuF0g66y47Z2s7IOBIOydmOyepSDigJztlZzCt+uvuOuPmeunuSwg6rCA7LmY64+Z66e57J207J6QIOq4gOuhnOuyjOuPmeunueKAnQ==
[전문] 문희상 의장 “한·미동맹, 가치동맹이자 글로벌동맹”
문희상 국회의장이 13일(현지시간) 뉴욕 퀸즈에서 열린 동포 초청 간담회에서 격려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희상 국회의장은 14일(현지시간) “한·미동맹은 민주주의와 평화, 자유와 평등, 정의와 인권의 가치를 공유하는 가치동맹이자, 전 세계 모든 중요한 이슈들을 함께 다뤄 나가는 글로벌동맹”이라고 밝혔다. 여야 5당 지도부들로 구성된 국회 대표단과 방미(訪美) 중인 문 의장은 이날 뉴욕 코리아 소사이어티(Korea Society) 연설에서 “그 어떤 수식어보다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뉴욕(미국)=김봉철 기자 2019-02-15 00:25:00
4oCc64Ko7Y64IOuovOyggCDsnKDtmLkg6rmA7KeA7J2ALCDrr7jtiKwg7JWE64uMIOu2iOulnOKAnSDslYjtnazsoJUg67aA7J24IOuvvOyjvOybkOydgCDriITqtazigKbqs6DroKTrjIBDQ8K37KCV7LmY64+Z7KeA
“남편 먼저 유혹 김지은, 미투 아닌 불륜” 안희정 부인 민주원은 누구…고려대CC·정치동지
안희정 전 충남지사(가운데)와 부인 민주원씨(왼쪽). [남궁진웅 기자, timeid@ajunews.com] 수행비서 김지은씨를 성폭행한 혐의로 실형을 선고받고 구속된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의 부인 민주원씨가 “이 사건은 용기 있는 미투가 아니라 불륜”이라며 “가장 큰 피해자는 김지은씨가 아닌 저와 제 아이들”이라고 주장했다. 민주원씨는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저의 가정을 파괴한 김지은씨와 안희정씨를 용서할 수 없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김지은씨를 피해자로 인
조현미 기자 2019-02-15 00:00:00
W+yLoOqzte2VreydmCDsoJXsuZjtlZldIOuPmeuCqOq2jCDsi6Dqs7Xtla0sIFBLwrdUSyDqsIjrk7Eg7IaNICfsoJXsuZjqtowg65ah67ClJyDsoITrnb0=
[신공항의 정치학] 동남권 신공항, PK·TK 갈등 속 '정치권 떡밥' 전락
가덕도신공항유치 국민행동본부, 부산명물자갈치아지매봉사단 등 부산 시민단체 회원들이 12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 국토교통부 앞에서 '가덕 신공항 재추진'을 요구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 문재인 대통령이 다시 살린 '동남권 신공항' 재검토 문제가 뜨거운 감자로 부상했다. 동남권 신공항은 1992년 김해공항의 대안으로 부산 도시기본계획에 제시된 이후 '공론화→공약→백지화' 등을 반복한 판도라 상자다. 동남권 신공항이 정권마다 정치논리에 휘둘리면서 애초 목표였던 '
최신형 기자 2019-02-14 18:45:18